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(틀:SCP)


일련번호 SCP-250
등급 Euclid(유클리드)
별명 Most of an Allosaurus(알로사우루스의 대부분)
작가 Dr Kondraki(1)
주소 원문, 한국어


TOC

1. 발견 및 격리과정
2. 격리현황
3. 설명
4. 트리비아
5. 영상

1. 발견 및 격리과정 (Edit) (-)

19██년 [편집됨]에서 80% 정도 보존률의 해골 상태로 발굴되었다. 발굴된 해골은 박물관으로 보내져 조립 및 고정되어 전시되었으나, 20██년 밤 박물관에 불법 침입한 사람을 잡아 죽이고, 박물관 내부에 있던 고생물학자 박사의 사무실이 파손되고 박사는 행방불명되는 사건이 발생하면서 변칙성이 확인되었다. 박물관 직원으로 가장하던 재단 인원이 이를 확인 및 보고 후, SCP-250으로 지정되어 재단 관리하에 놓였다.

2. 격리현황 (Edit) (-)

프레릭 환경을 재현항 50x50(m) 구역에 보관한다. 구역은 높이 15m에 두께는 1m의 강철 벽으로 둘러치고, 주간에는 섭씨 20~28도, 야간에는 섭씨 10~14도, 평균 습도는 8% 미만이라는 환경을 유지한다. 구역 내 식물은 문서 250-MB48에 따라 주 단위로 유지보수한다.

SCP-250에게는 이틀에 한 번씩 살아있는 성체 돼지를 먹이로 제공하며, 남은 잔여물은 SCP-250의 야간 휴면 주기(2)가 시작되면 1시간 이내에 제거한다. 동시에 SCP-250에 끼인 생명체 파편도 압축공기와 먼지떨이 솔로 제거한다. SCP-250의 활동 주기에는 격리 구역에 접근할 수 없다.

3. 설명 (Edit) (-)

살아서 움직이는 알로사우르스 화석 골격. 화석 골격은 153개의 탈구뼈와 14개의 석고-섬유유리 보형물로 구성되어 있으며, 알 수 없는 힘으로 어우러져 살아 움직인다. SCP-250은 알로사우루스의 이론적 행태를 따르며, 공격성도 비슷하다. 또한 SCP-250의 구성 성분상 딱히 먹이가 필요하진 않지만, 근처에 인간을 포함한 적당한 먹이를 죽여서 잡아먹는 습성을 보인다. 물론 소화기관이 없기에 먹은 대상은 뼈 사이사이로 모두 새어나온다.(3)

SCP-250은 보통 낮에는 구역 안을 돌아다니고 밤에는 휴면 상태에 들어간다.

4. 트리비아 (Edit) (-)

문서에 나오는 박물관 등의 요소를 보면 inter:나무위키:박물관이 살아있다!inter:나무위키:렉시를 참고해서 만든 SCP로 보인다. 이쪽은 inter:나무위키:티라노사우르스이긴 하지만..

5. 영상 (Edit) (-)

  • (1) Voct 재작성
  • (2) 휴면상태는 해가 뜨고 5분 이내에 끝난다.
  • (3) 이빨을 제거하면 먹이를 줄 필요가 없어 보이지만, 재단에서는 굳이 제거하지 않는듯 하다.
Category : SCP